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4일 18:31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두산인프라, 중국 옌타이에 ‘휠로더 R&D센터’ 준공

중국 진출 해외업체 중 최초…연내 휠로더 신제품 5기종 출시 예정

박상효 기자 (s0565@ebn.co.kr)

등록 : 2013-01-23 09:44

▲ 두산인프라코어가 중국 진출 해외업체 중 최초로 ´휠로더 연구개발(R&D)센터´를 준공했다.ⓒ두산인프라코어
두산인프라코어가 중국 진출 해외업체 중 최초로 ´휠로더 연구개발(R&D)센터´를 준공했다. 이에 따라 두산인프라코어는 세계 최대 중국 휠로더 시장에 진출, 맞춤형 제품과 서비스로 공략할 방침이다.

두산인프라코어 중국법인인 두산공정기계(산동)유한공사(DISD)는 중국 옌타이시 무핑구 공장 내에 휠로더 연구개발(R&D)센터를 세우고 23일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중국에 진출한 해외 업체 중 휠로더 R&D센터 건립은 최초다.

110억원을 투자해 건립한 휠로더 R&D 센터는 지상 5층, 연면적 7,953㎡ 규모에 파워트레인시험실’, 유압시험실’, ‘전장시험실’, ‘3차원 정밀측정실’ 등 최첨단 연구시설과 ‘휠로더 기술전시관’, ‘시청각 관람실’ 등을 갖췄다.

중국 휠로더 시장은 세계 최대 규모로, 2009년 중국 휠로더 시장에 본격 진출한 두산인프라코어는 이번 R&D센터 건립으로 변화가 빠른 중국 휠로더 시장에서 현지 맞춤형 제품 개발을 비롯해 고객 요구에 대한 신속한 대응이 가능해졌다.

두산인프라코어는 휠로더 R&D센터를 통해 올해 신제품 5기종을 출시할 예정이며 가격 및 제품 경쟁력을 더욱 높여 중국 시장을 공략하는 동시에 중동, 아프리카, CIS 등 신흥시장 수출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두산공정기계(산동)유한공사 랴오지화(廖吉华) 총경리는 “최첨단 휠로더 R&D센터 준공으로 중국과 신흥 국가의 휠로더 시장에서 최고의 경쟁력을 갖춘 기업으로 발돋움 하게 됐다”며 “제품 포트폴리오를 확충하고 판매 채널별 맞춤 정책을 펼쳐 시장 대응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