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5월 28일 12:23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현대중 노조, 연쇄파업 예고…"17일 7시간"

데스크 기자 (press@ebn.co.kr)

등록 : 2015-09-03 13:45

현대중공업 노조가 올해 임금협상 난항 등을 이유로 연쇄파업을 예고했다.

노조는 중앙쟁의대책위원회 회의에서 17일 7시간 파업(4차)을 결정했다고 3일 밝혔다.

노조는 당일 전국 조선업종 노조연대 소속 9개사 조합원이 울산 태화강 둔치에서 모여 집회를 열기로 했다.

노조는 또 4일 오전 8시부터 4시간, 9일에는 조선업종 노조연대와 오후 4시간 각각 파업할 예정이다.

이어 10∼16일에는 사업부별로 부분파업할 계획이다.

노조는 지난달 26일에도 오후 2시부터 3시간 파업했다.

정병모 노조위원장은 "회사 경영진의 부실경영에 대한 책임을 명확히 하고 노동자에게 책임을 전가하는 행위를 거부할 것"이라며 "회사에 진전된 교섭 태도 변화를 촉구하며 추석연휴 전 타결을 위해 9월 투쟁 계획을 정했다"고 밝혔다.

노조는 지난해 임단협 교섭 과정에서도 20년 만에 4차례의 부분파업을 벌였다.

회사 측은 그러나 "경영위기 상황에서 파업은 회사를 더 어렵게 만드는 것"이라며 파업 중단을 촉구했다.(울산=연합뉴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