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4일 18:31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한진해운, 고가 용선 11척 반환…저비용 고효율 선대로 탈바꿈

2016년 하반기부터 2017년까지 총 11척 장기 용선 선박 반선 계획
반선 후 재용선...안정적 서비스 제공 위한 전체 선대 규모 유지

박상효 기자 (s0565@ebn.co.kr)

등록 : 2016-07-06 14:34

한진해운이 고가 용선 선박 반선을 통해 본격적인 노선 수익 구조 개선에 나선다.

한진해운은 용선 기간 만료에 따라 2016년 하반기 이후 2017년까지 총11척의 장기
용선 선박 (컨테이너 8척, 벌크 3척)을 선주에게 반환한다.

반선 예정인 선박에는 2008년, 2009년에 고가로 용선한 배들이 포함돼 있으며, 대부분
현재 시세에 맞춰 보다 저렴한 가격으로 재용선할 계획이다. 따라서 향후 한진해운은
고가 용선료 지급 부담을 덜게 돼 자금 상황에 숨통이 트일 전망이다.

한진해운 관계자는 "이번 반선 계획에 따라 저비용 고효율 선박으로 대체함으로써 노선
운영을 최적화하는 한편 비용구조 개선 효과가 기대 된다"며, "컨테이너 용선 선박의 경우, 대부분 반선 후 재용선 예정으로 안정적 서비스 제공을 위한 전체 선대 규모는 유지된다"라고 밝혔다.

한편, 한진해운은 운항 원가 절감을 위한 전략적 노선 재편 및 노선 합리화 등 적극적인
구조조정을 지속 추진하여 차별화된 서비스 경쟁력을 확보하고, 3분기 성수기부터 영업
흑자 실현을 위해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