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1일 17:31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한진해운, 유동성 추가 확보…베트남 터미널 법인 지분 매각

"모든 노력 다 기울여 재무 구조 개선에 역량을 계속 집중할 것"

박상효 기자 (s0565@ebn.co.kr)

등록 : 2016-07-13 09:31

▲ 베트남 탄깡까이멥 터미널ⓒ한진해운
한진해운은 12일 이사회를 열고 베트남 탄깡까이멥 터미널 법인 (Tan Cang- Cai Mep International Terminal Co., Ltd) 지분 21.33% 전량을 약 230억 원에 매각하기로 결정했다.

탄깡까이멥 터미널은 베트남 남부 카이멥 강 유역에 위치한 컨테이너 터미널로 연간 약 103만TEU의 컨테이너 화물을 처리하고 있다.

매각 목적은 재무구조 개선을 위한 추가 유동성 확보 차원이며, 매수자는 ㈜한진으로 최종 결정됐다.

이로써 한진해운은 지난 4월말 발표한 4112억 원 규모의 추가 자구 계획 중 상표권, 벌크선, H-Line 지분, 중국 자회사 지분 및 런던사옥 매각 등을 통해 1744억 원을 확보했으며, 추가 자구 계획 이외에 동경 사옥 매각, 아시아 역내 일부 노선 영업권 양도 및 이번 베트남 터미널 법인 지분 매각 등을 통해 총 933억 원의 유동성을 추가로 확보하게 됐다.

한진해운 관계자는 “유동성 위기 극복을 최우선으로 모든 노력을 기울여 재무 구조 개선을 위해 역량을 계속 집중하겠다” 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