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4일 18:31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한진해운, 컨테이너선 2척 매물로 나와

‘한진 마르’와 ‘한진 마린’...각각 203억원, 248억원 상당 추정

박상효 기자 (s0565@ebn.co.kr)

등록 : 2016-09-15 08:31

한진해운이 운영하는 컨테이너선 2척이 추가로 매물로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로이터통신은 해외 선박 중개인 2명을 인용해 이 같은 소식을 14일 전했다. 매물로 나온 선박은 ‘한진 마르’와 ‘한진 마린’이다. 각각 1800만 달러(약 203억원)에서 2200만 달러(248억원) 상당일 것이라고 이 중개인들은 추정했다.

앞서 한진해운이 임대해 운영하던 벌크선 3척도 싱가포르와 그리스 선사에 매각됐다.

이들 선박은 18만DWT(재화중량톤수)급 ‘한진 마쓰야마’와 3만6000DWT급 ‘한진 리버풀’‘한진 이사벨’이며 총 매각 가격은 3900만 달러(439억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