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7월 27일 13:29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두산연강재단, 2017 두산연강학술상 의학논문 부문 시상

전재관 국립암센터 과장에 상금 3000만원 수여
"국가암건진사업에 위내시경 검사 도입시 위암 사망률 낮춰"

황준익 기자 (plusik@ebn.co.kr)

등록 : 2017-07-07 16:36

▲ 박용현 두산연강재단 이사장(오른쪽)이 7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7 두산연강학술상 의학논문 부문 시상식에서 수상자인 전재관 국립암센터 과장(가운데), 이왕준 신문 '청년의사' 발행인과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두산연강재단
두산연강재단은 7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2017 두산연강학술상 의학논문 부문' 시상식을 열고 수상자인 전재관 국립암센터 국가암관리사업본부 과장에게 상금 3000만원과 상패를 수여했다.

수상작은 '국가암검진사업에서 위암검진의 위암사망 예방 효과'라는 논문이다. 위장조영촬영검사로 시행되고 있는 국가암검진사업에 위내시경 검사를 도입, 정기적으로 실시할 경우 위암으로 인한 사망을 크게 낮출 수 있다는 연구 결과를 담고 있다.

해당 논문은 지난 1월 미국 소화기내과협회에서 발간하는 SCI(국제과학논문인용색인) 등록 학술지인 'Gastroenterology'에 게재됐다.

두산연강학술상 '의학논문 부문'은 한국의학 발전에 기여하고 젊은 의학 연구자들의 의욕을 고취시키기 위해 2006년 제정됐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