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08월 22일 10:46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인천항만공사, 연안여객터미널 에너지성능 개선사업 설계 착수

에너지성능 향상 통해 쾌적한 환경조성 추진
온실가스 감축으로 국정과제 이행

황준익 기자 (plusik@ebn.co.kr)

등록 : 2017-08-06 21:56

▲ ⓒ인천항만공사
인천항만공사(IPA)는 이달 초 '인천항 연안여객터미널 에너지성능 개선공사 기본 및 실시설계용역'을 착수했다고 6일 밝혔다.

인천항 연안여객터미널은 1995년 준공돼 연간 80만명 이상의 승객들이 이용하는 다중이용시설이다.

준공 후 22년이 흐른 만큼 지난해 4월 한국시설안전공단으로부터 공공건축물 성능개선 사업대상으로 지정된 바 있다.

해당 용역은 단열향상을 위한 창호교체 등 에너지성능 개선을 통한 △공공건축물 에너지절약 △온실가스 감축 △실내공기 및 냉·난방 환경 향상을 목표로 내년 1월까지 실시된다.

IPA는 설계 결과에 따른 개선공사를 내년 중 착공할 예정이다. 공사완료 시 기존 대비 20%이상의 에너지효율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신재풍 IPA 항만시설팀장은 "에너지성능 개선사업이 완료되면 녹색건축물 전환인증을 취득할 것이다"며 "사업추진을 통해 온실가스를 감축하는 등 정부 국정과제 이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