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5일 10:46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두산인프라코어, 미국 마이애미 건설기계 부품공급센터 오픈

중남미 지역 부품 공급 기간 절반 이하로 단축
전세계 10개 PDC 네트워크 구축, 서비스경쟁력 강화

김지웅 기자 (jiwo6565@ebn.co.kr)

등록 : 2017-11-01 14:19

▲ 두산인프라코어 임직원들이 미국 마이애미 부품공급센터에서 오픈 기념식을 갖고 운영을 시작했다.ⓒ두산인프라코어

두산인프라코어는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에 건설기계 부품공급센터
(PDC, Parts Distribution Center)를 열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고 1일 밝혔다.

이번 미국 PDC 설립으로 두산인프라코어는 중남미 21개국에 대한 부품 공급 기간을 획기적으로 단축하게 됐다. 정기 주문의 경우 평균 30일에서 14일로 긴급 주문의 경우 평균 2.7일에서 1.1일로 줄어들었다. 물류비용 또한 기존보다 34% 이상 감소할 것으로 전망된다.

또 마이애미 PDC를 통해 최근 건설기계 판매가 회복세를 보이고 있는 중남미 시장에서 서비스 경쟁력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올해 상반기 중남미 시장을 포함한 신흥시장 판매량은 전년 대비 29% 성장하며 빠른 회복세를 기록하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는 현재 경기도 안산에 메인 부품공급센터를 두고 있으며 이번에 문을 연 미국 마이애미를 비롯해 중국과 독일, 싱가포르, 두바이 등 전 세계 주요 거점 10곳에 PDC를 운영하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글로벌 부품공급 네트워크 구축의 일환으로 설립한 마이애미 PDC로 보다 신속하고 효율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게 됐다"며 "기존 PDC들도 운영효율 제고와 공급율 개선을 통해 고객만족도를 지속적으로 높여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