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3일 15:53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현대상선, 한국해양수산개발원과 업무협약 체결

글로벌 해운규제 및 해운업 경영 현안 등 공동 대응
조선­금융업 등과도 상생발전 모색...그밖에 인력교류 등 협력

박상효 기자 (s0565@ebn.co.kr)

등록 : 2017-11-03 16:22

▲ 3일 현대상선 사옥에서 ‘현대상선-KMI 상호 연구개발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 체결 서명식’을 가졌다. 유창근 현대상선 대표이사(좌측에서 다섯번째)와 양창호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원장(좌측에서 네번째)이 서명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현대상선
현대상선이 한국해양수산개발원(이하 KMI)과 상호 연구개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서명식을 3일 개최했다.

연지동 현대상선 사옥에서 개최된 업무협약 체결 서명식에는 유창근 현대상선 대표이사와 양창호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원장 등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력 체결로 양측은 △글로벌 해운규제 대응 △ 해운업 경영 현안 대응 △ 해운 마켓시황 분석 및 예측 △ 상생발전을 위한 대응과제, ⑤ 그밖에 인력교류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선박연료, 배출가스, 선박평형수처리 규제 등 글로벌 해운규제 대응과 초대형 선박도입, 4차 산업혁명 등 해운업 경영 현안에 대해 상호 정보공유와 의견교환 등을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정기 및 수시 회의를 개최해 선화주­조선­금융 상생 방안을 모색하는 한편, 그밖의 인력교류 등 해운업 현안에 대해서도 적극 협력해 나갈 방침이다.

유창근 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선화주­조선­금융 등 모두가 상생 발전할 수 있는 방안을 검토할 것”이라며, “글로벌 해운규제 대비책 마련에 철저히 준비 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