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5월 24일 11:45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종합] 산은, 현대중공업과 대우조선 민영화 본계약 체결

대우조선 근로자, 현대중공업과 동일한 수준 고용 보장

안광석 기자 (novushomo@ebn.co.kr)

등록 : 2019-03-08 15:24

▲ 여의도 KDB산업은행 본사.ⓒKDB산업은행
KDB산업은행(회장 이동걸)은 8일 현대중공업그룹의 대우조선해양 인수를 위한 본계약 체결을 완료했다.

산은은 이날 본계약을 통해 현대중공업그룹이 대우조선 최대주주가 되고 산은이 현대중공업의 물적분할로 출범하는 조선통합지주회사의 2대주주로 참여키로 했다.

산은 대우조선의 현 경영체제는 유지하고 근로자들도 현대중공업그룹과 동일한 수준의 고용을 보장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대우조선 협력업체 및 부품업체의 기존 거래선도 보장해 지방자치단체의 독과점 우려를 불식키로 했다.

이를 위해 산은 및 현대중공업그룹, 수출입은행 관계자로 공동협의체를 꾸려 이해관계자들의 의견도 적극 수렴하고 반영키로 했다. 학계·산업계·정부가 동참하는 '한국조선산업 발전위원회(가칭)'도 구성해 조선산업 생태계 복원을 추진한다.

산은 측은 "계약 주체 확정에 따라 지역 및 노조 등 이해관계자와 밀접한 소통을 통해 공감대를 형성하고, 거래 종결 전까지 대우조선 경영상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관리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