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5월 27일 10:36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대우조선, ABS와 차세대 기술 관련 협력

미래 조선·해양플랜트산업 관련 기술연구에 대한 기본합의서 체결

이돈주 기자 (likethat99@ebn.co.kr)

등록 : 2019-05-08 11:06

▲ 8일 미국 휴스턴에서 개최된 해양기술전시회 OTC 2019에서 이성근 대우조선해양 사장(왼쪽 다섯번째)과 토니 나시프 ABS 최고운영책임자(왼쪽 여섯번째)및 양사 관계자들이 기술협력 기본합의 체결식을 마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대우조선해양
대우조선해양이 글로벌 5대 선급 중 하나인 미국선급협회(ABS)와 손잡고 미래 조선·해양플랜트산업 기술 연구를 공동 진행한다.

8일 대우조선은 미국 휴스턴에서 개최된 해양기술전시회 OTC 2019에서 ABS와 미래 조선·해양플랜트산업 기술 관련 전략적 협력을 추진하는 기본합의 체결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이성근 대우조선 사장과 토니 나시프 ABS 최고운영책임자를 비롯해 10여명의 관계자가 참석했다.

양사는 향후 액화천연가스(LNG)처리 설계기술 최적화 및 친환경 해양제품·차세대 발전 시스템 개발 등을 함께 연구할 계획이다. 이와 함께 4차 산업혁명 등 시장 환경변화에 따른 대응방안도 마련한다.

대우조선 관계자는 "양사의 이번 공동연구 개발은 높아진 선주들의 요구를 충족시키고 조선·해양 분야에서 새로운 방향성을 제시할 수 있는 신기술을 만들어낼 수 있는 단초가 제공됐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