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9년 09월 21일 08:50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배재훈 현대상선 사장 "환경규제, 한국해운 재건 기회"

해상직원들과 안전운항 결의 및 소통 시간 가져

이돈주 기자 (likethat99@ebn.co.kr)

등록 : 2019-05-23 14:30

▲ 23일 부산에서 개최된 안전운항 결의대회에서 배재훈 현대상선 사장과 해상직원 150여명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현대상선
23일 배재훈 현대상선 사장이 부산지역에서 근무하는 해상직원 150여명과 함께 안전운항 결의대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배 사장과 해상직원들은 선박현장에서 솔선수범 할 것을 다짐하고 승무원과 선박의 안전을 위한 결의를 다졌다.

또한 배 사장은 해상직원들과 함께 태종대 일대를 트레킹 한 후 CEO 특강을 진행하는 등 화합과 소통의 시간도 가졌다.

배 사장은 CEO 특강에서 "새로운 도전과 환경의 변화는 우리에게 위기이기도 하지만 대한민국 해운재건의 절호의 기회가 될 것"이라며 "오는 2020년 시행되는 국제해사기구(IMO) 환경규제 시행과 초대형선 도입에 앞서 안전운항에 더욱 신경써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