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4월 04일 02:04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SM상선, 코로나19 적극 대응 나서

출장·외근 최소화 및 비대면 커뮤니케이션 활용 등

이돈주 기자 (likethat99@ebn.co.kr)

등록 : 2020-02-25 09:30

▲ SM상선의 컨테이너가 부산신항으로 향하고 있다.ⓒSM상선
SM상선이 코로나19 적극 대응에 나섰다.

25일 해운업계에 따르면 SM상선은 최근 국내 및 해외 전 직원들의 출장을 최소화하기로 하고 직원들의 고객 및 유관기관 방문은 유선통화와 원격회의 등 방법으로 대체하기로 했다. 또 임직원들에게 일과 후 회식 등 모임 자제 권고 등을 당부했다.

이와 함께 직원들의 개인 편의와 복지 차원의 무급휴가를 최대 4주까지 지원하며 중국 현지 직원 및 주재원 보호 대책도 나서기로 했다. 특히 중국에서 수급이 어려운 방역용품 지원을 위해 한국에서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을 구매해 현지 지점으로 보냈다.

SM상선은 최근 중국지역 물동량 감소로 시장상황이 불확실한 만큼 임원들의 급여를 10% 삭감하는 등 비용절감도 추진한다.

김칠봉 SM그룹 부회장은 "코로나 사태가 발생한 초기부터 전사적으로 빠르게 대응한 덕분에 국내외에서 의심 또는 확진 판정을 받은 직원이 나오지 않았다"며 "해운영업 위기 상황 성공적 극복을 위해 전 임직원들이 합심해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