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20년 04월 09일 15:58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현대중공업그룹, 코로나19 극복 성금 12억원 기탁

이혜미 기자 (ashley@ebn.co.kr)

등록 : 2020-02-27 15:28

현대중공업그룹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피해지원 성금 12억원을 기탁했다.

현대중공업그룹은 27일 그룹1%나눔재단을 통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10억원을 지원했다. 이와 별도로 대구에 본사를 둔 현대로보틱스(현대중공업지주 로봇사업부문)도 대구·경북지역 피해 지원에 2억원을 기탁했다.

권오갑 현대중공업그룹 1%나눔재단 이사장은 "지금과 같은 때일수록 아픔은 나누고 힘은 합쳐 위기를 이겨내야 한다"며 "임직원들의 급여 나눔으로 이뤄진 성금이 이번 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힘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서유성 현대로보틱스 대표 부사장도 "대구에 본사를 둔 기업으로, 지역분들이 지금의 위기를 극복하는데 작으나마 도움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아산사회복지재단도 27일 코로나19 사태 극복 지원을 위해 재단 10억원, 정몽준 이사장 개인 10억원 등 모두 20억원을 관련기관에 기부하기로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