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5일 10:46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STX조선 대표이사에 김강수 사장 선임

- ‘STX조선해양’ 사명 변경도 확정..STX엔진 정동학 부사장 사장 승진
- ㈜STX 감사위원회 설치.. 선진경영 시스템 강화

김홍군 기자 (kiluk@ebn.co.kr)

등록 : 2009-03-27 15:04

STX조선은 27일 경남 진해에서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개최하고 김강수 사장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

이로써 김 사장은 강덕수 STX그룹 회장과 공동으로 STX조선 대표이사직을 맡게 된다.

서울대학교 조선공학과를 나온 김 사장은 대우조선해양 생산총괄 부사장, STX중공업 사장 등을 역임했다. 홍경진 사장과 김상갑 전 한국남부발전 사장은 이사와 사외이사로 각각 신규 선임됐다.

또한 STX조선은 이날 주주총회에서 사명을 ‘STX조선’에서 ‘STX조선해양’으로 변경키로 의결했다.

이와 함께 정관 일부 변경의 건, 이사보수한도액 승인의 건, 감사보수한도 승인의 건 등이 가결됐다.

㈜STX와 STX엔진도 같은 날 주주총회 및 이사회를 개최했다. STX엔진은 이날 주총 직후 이사회를 통해 정동학 대표이사 부사장을 대표이사 사장으로 선임했으며, 황해룡 전무는 사내이사로, 정동한 전 국방대학교 총장은 사외이사로 각각 신규 선임했다.

그룹의 지주회사격인 ㈜STX는 김상규 감사와 유천일 전무를 신규 이사로 선임했으며, 이성근 전 산은캐피탈 대표이사는 사외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한편, ㈜STX는 감사위원회를 도입하고 사외이사 4명을 포함한 총 5명의 감사위원을 선임해 투명경영체제를 강화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