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3일 15:53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한진해운, 스페인 알헤시라스 터미널 개장

남유럽 지중해 및 아프리카 지역 해운물류 거점 확보
스페인 최초의 최첨단 무인 야드 자동화 터미널

정은지 기자 (ejjung@ebn.co.kr)

등록 : 2010-07-16 09:04

▲ 최은영 한진해운 회장과 김명민 사장, 펠리페 왕세자가 터미널을 둘러보고있다.

한진해운은 15일 오후(한국 시간 16일 새벽) 13번째 터미널인 알헤시라스 전용터미널(Total Terminal International Algeciras S.A.)을 개장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날 개장식에는 최은영 한진해운 회장, 김영민 한진해운 사장을 비롯해 펠리페 후안 파블로 알폰소 스페인 왕세자, 토마스 에레라 오르미고 알헤시라스 시장 등 스페인측 정부 관계자와 조태열 주 스페인 한국대사, 박용만 한국-스페인 경제협력위원회 한국측 위원장(두산 회장) 등 국내외 인사 약 500여명이 참석했다.

한진해운은 지난 2008년 2월 스페인 알헤시라스 (Algeciras, Spain)항 전용터미널 설립을 위한 우선 협상대상자로 선정된 후, 약 2년 반의 공사기간을 거쳐 이번에 공식 개장을 함으로써 남유럽·지중해 및 아프리카 지역의 전략적 해운물류 거점을 확보하게 됐다는 평가다.

알헤시라스 전용터미널은 스페인 최초의 최첨단 무인 야드 자동화 터미널로, 1만 TEU급 이상 초대형선 기항이 가능하며 스페인 최대의 항만 물동량을 처리하고 있는 알헤시라스 항구에 위치하고 있다.

또 한진해운의 알헤시라스 전용터미널은 유럽~남미를 연결하는 남북항로와 수에즈 운하를 통과해 아시아~북미 동안을 연결하는 동서항로가 교차하는 해운물류 거점에 자리잡고 있고, 신흥 시장으로서 발전 가능성이 높은 아프리카 지역 인근에 위치하고 있어 많은 글로벌 선사들의 전략적 허브 터미널로 활용될 것으로 회사측은 전망했다.

최은영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한국-스페인 수교 60주년 되는 해에 한진해운의 13번째 전용 터미널을 스페인 최대의 항만인 알헤시라스에 개장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알헤시라스 터미널 개장이 한국~스페인간 향후 한 단계 높은 경제 협력을 하는데 중요한 계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펠리페 후안 파블로 알폰소 스페인 왕세자는 이번 개장식 축하를 위해 직접 알헤시라스항을 방문해 최은영 회장등과 한진해운 전용 터미널 및 컨트롤 타워를 둘러 봤으며, 축사를 통해 “오늘은 알헤시라스항과 지역 시민, 한진해운에게 매우 중요한 날”이라며, “이런 뜻깊은 자리에 여러분들과 함께해 기쁘게 생각한다”고 축하 인사를 전했다.

한진해운은 전 세계 주요지역에 전용터미널 등 전략적 해운물류 기지를 지속적으로 확보할 예정이며, 2011년에는 베트남 남부 붕따우 지역, 2013년에는 미국 동부의 잭슨빌 터미널 개장을 앞두고 있다.

한편, 알헤시라스 터미널은 지난 5월 부분운영을 개시, 한진해운의 6개 정기노선과 주변 지역(스페인 주요항구 및 포르투갈, 북아프리카, 북서아프리카 등)을 연결하는 다양한 피더 노선이 기항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