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1일 17:31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STX유럽, 세계 최대 규모 크루즈선 ‘얼루어’호 인도

신주식 기자 (winean@ebn.co.kr)

등록 : 2010-10-31 10:08


STX유럽은 지난 28일 핀란드 투르크(Turku) 조선소에서 세계 최대 규모의 크루즈선인 ‘얼루어 오브 더 씨즈(Allure of the Seas)’호의 인도식을 가졌다고 31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10월 동급선박인 ‘오아시스 오브 더 씨즈(Oasis of the Seas)호’를 인도한 후 1년 만이다.

지난 2007년 세계적 크루즈 선사인 로열캐리비안(Royal Caribbean)이 발주한 이 선박은 길이 361m, 폭 47m, 총 톤수 22만5천GT로 축구장 3개 반을 이어붙인 크기에 높이도 16층 건물과 비슷한 규모다.

이 선박은 내부에 135m 길이의 ‘센트럴 파크’를 설치해 바다 위 공원을 실현했으며 ‘파크 뷰 객실’에서는 항해 중 발코니에서 바다와 공원을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설계됐다.

또한 오락 및 쇼핑 시설과 레스토랑 등이 들어선 ‘보드 워크’와 각종 공연이 펼쳐지는 수영장 형태의 ‘아쿠아시어터’, 1천400명을 수용할 수 있는 극장 및 3D 영화관, 3천100명이 동시에 식사할 수 있는 식당 등 대규모 첨단 시설을 갖췄다.

2천700개 선실에 승객과 승무원을 포함해 총 8천500여명을 수용할 수 있어 ‘바다에 떠다니는 특급호텔’로 불리고 있는 이 선박은 65개국 2천100여명에 달하는 승무원을 고용해 오는 12월부터 오아시스호와 함께 카리브해를 운항할 예정이다.

올해 상반기 2조2천억원의 매출과 110억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하며 흑자 전환에 성공한 STX유럽은 초대형 크루즈선 2척을 포함해 총 40억 달러 규모의 선박 33척을 수주했다.

크루즈, 페리선 건조에 대한 풍부한 역량을 바탕으로 크루즈선 유지보수 프로젝트도 활발히 추진하고 있는 STX유럽은 한국-중국-유럽을 잇는 STX그룹의 글로벌 생산체제를 강화해 시너지효과를 극대화할 방침이다.

강덕수 STX그룹 회장은 “규모와 시설 면에서 세계 최고를 자랑하는 오아시스호와 얼루어호를 성공적으로 인도함으로써 크루즈 시장에서 차지하고 있는 STX유럽의 확고한 입지를 다시 한번 확인하게 됐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