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4일 18:31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STX에너지, 미국 알라바마주 유전 인수

매장량 1천200만배럴..연평균 100억원 매출 전망

신주식 기자 (winean@ebn.co.kr)

등록 : 2010-12-16 13:10

▲ 이병호 STX에너지 사장(사진 왼쪽)이 미국 뉴올리언스에서 진행된 광구매매계약(PSA)을 체결한 후 존 바세트(John J. Bassett) 르네상스페트롤리움 사장(사진 가운데), 이명헌 앤커이엔피홀딩스 사장(

STX에너지는 최근 한국석유공사 미국지사인 앤커이엔피홀딩스(Ankor E&P Holding)와 공동으로 미국 르네상스페트롤리움(Renaissance Petroleum)으로부터 미국 남동부 알라바마주 에스캄비아 카운티에 위치한 석유광구 지분 46.75%와 운영권을 5천500만 달러에 인수했다고 16일 밝혔다.

STX에너지는 환경, 법률, 설비 등 현지 실사 절차를 거쳐 오는 28일까지 모든 인수절차를 마무리 할 예정이다. STX에너지와 앤커이엔피홀딩스의 지분 비율은 50:50이다.

약 304㎢(9천180만평)의 면적에 저류층 깊이 최대 1만5천피트(약 4천570km) 규모인 알라바마 광구는 원유와 가스가 약 5:1의 비율로 매장돼 있는 원유중심 생산광구다.

매장량은 석유 환산 시 1천200만 배럴에 달하며 현재 2개 생산공에서 1일 약 500배럴의 원유가 생산되고 있다.

현재까지 시추한 3개 공 모두 생산에 성공하는 등 향후 3년간 최대 27개 공을 추가 시추할 예정인 STX에너지는 추가 개발에 따른 생산량 증대 가능성이 높아 최대 1일 5천배럴 이상 생산도 가능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STX에너지는 인근 지역에 다수의 유전이 존재해 판매배관이나 가스처리설비 등 생산관련 인프라가 잘 갖춰진 알라바마 광구의 생산추이 및 유가전망으로 볼 때 향후 15년간 총 1천500억원 규모의 매출이 발생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병호 STX에너지 사장은 “지난 8월 캐나다 가스 생산광구 인수에 이어 미국 본토의 석유생산광구를 인수함으로써 균형적인 석유 가스광구 자산 포트폴리오를 구축하게 됐다”며 “특히 이번에 인수한 생산광구는 미국 전체 원유 생산량 중 55%를 차지하는 멕시코만 지역에 위치해 북미지역 원유 생산의 본산에 생산거점을 마련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