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 2017년 11월 23일 15:53
EBN
EBN
페이스북 트위터 네이버뉴스스탠드
실시간 News

현대상선, 신입사원 43명에 사령장 수여

정은지 기자 (ejjung@ebn.co.kr)

등록 : 2011-01-31 11:24

현대상선은 31일 서울 종로구 연지동 사옥에서 43명의 신입사원과 가족, 이석희 현대상선 사장과 임직원 등 총 2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입사원 사령장 수여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석희 현대상선 사장은 축사를 통해 "해운업은 그 어느 산업보다 국제화되어 도전해볼만한 가치가 충분하다"며 선배 임직원들이 해온 것처럼 열정과 도전의식을 갖고 현대상선의 새로운 역사를 써줄 것을 당부했다.

이 날 열린 행사에서는 신입사원들은 직접 준비한 꽃다발을 부모님께 전달하며 그동안의 사랑에 감사를 표시했다.

이어, 이석희 사장을 포함한 현대상선 경영진들은 신입사원 및 가족들과 저녁만찬에 참석할 예정이다.

이번에 현대상선에 입사한 김승훈씨(27)는 "아버지, 어머니가 사장님의 말씀을 듣고 회사에 더 믿음이 간다고 흐뭇해하셨다"며 "특별한 자리를 통해 격려 받은 만큼 멋진 인재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입사원들은 지난 3일부터 부산신항터미널 방문·방선체험 등을 통한 해운 실무교육을 받은 후, 2주간 마북리 인재개발원에서 그룹의 新조직문화 ‘4T’를 체득하는 합숙과정을 마쳤다.

이들은 오는 2월 7일부터 현업 부서에 배치될 예정이다.

한편, 현대상선은 취업난 속에서 입사를 위해 물심양면으로 도운 가족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기 위해 지난 2007년부터 신입사원 사령장 수여식에 가족을 초청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