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7-05 14:00:13
모바일
22.6℃
온흐림
미세먼지 좋음

OK배정장학재단, 전국 중·고·대학에 럭비 교육 기자재 지원

  • 입력 2020.06.04 11:23 | 수정 2020.06.04 11:24
  • EBN 신진주 기자 (newpearl@ebn.co.kr)

지난 3일 대전 가양중학교 열린 ‘럭비 월드컵 공인구 및 마스크 전달식’ 후 이원용 가양중학교 럭비부 감독(왼쪽 여섯번째부터), 남동균 대전시럭비협회장, 탁용원 OK금융그룹 스포츠단장, 신행돈 대전지부장 등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하고 있다. ⓒOK배정장학재단지난 3일 대전 가양중학교 열린 ‘럭비 월드컵 공인구 및 마스크 전달식’ 후 이원용 가양중학교 럭비부 감독(왼쪽 여섯번째부터), 남동균 대전시럭비협회장, 탁용원 OK금융그룹 스포츠단장, 신행돈 대전지부장 등 참석자들이 기념 촬영하고 있다. ⓒOK배정장학재단

OK배정장학재단이 전국 중·고·대학교를 대상으로 교육을 위한 럭비 월드컵 공인구 600여 개 등의 럭비 교육 기자재를 지원한다.


OK배정장학재단은 지난 3일 대전 가양중학교 및 명석고등학교에서 ‘럭비 월드컵 공인구 및 마스크 전달식’을 가졌다고 4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남동균 대전시럭비협회장, 각 팀 감독 및 선수, 탁용원 OK금융그룹 스포츠단장, 신행돈 대전지부장 등이 참석했다


우선 이번에 지급되는 럭비공은 '길버트(GILBERT)'에서 제작한 '2019 일본 럭비월드컵' 공인구다.


대전 지역을 시작으로 해당 럭비공은 △중학교 20여 곳 △고등학교 20여 곳 △대학교 10여 곳 등 전국 럭비부 운영 학교에 각각 약 10개씩 지원된다.


이와 함께 각 학교 별로 훈련을 위한 교육 기자재인 마스크 200장도 함께 지급된다. 교육 기자재는 이달까지 럭비협회 산하 14개 시·도지부를 통해 순차 전달될 예정이다.


럭비는 글로벌적으로 인지도가 높은 구기 종목으로 △영국 및 영연방 국가 △유럽 △남미 △일본 등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스포츠다. 특히 럭비 월드컵은 축구 월드컵, 하계 올림픽 다음으로 인기를 얻으며 '세계 3대 스포츠 이벤트'로 손꼽힐 정도다.


반면 국내에서는 지난 1923년 보급될 정도로 역사가 깊지만, 현재까지도 대중으로부터 큰 관심을 받지 못하는 스포츠 중 하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나라 남자 국가대표팀은 럭비 국내 보급 약 100년 만에 '사상 최초 올림픽 본선 진출'이라는 쾌거를 이뤄낸 바 있다.


최윤 OK배정장학재단 이사장(OK금융그룹 회장)은 "열악한 환경에도 올림픽 진출 이라는 기적을 보며, '럭비 강국, 대한민국'이라는 꿈이 현실로 실현될 날이 멀지 않았다고 생각했다"며 "도쿄 올림픽이 1년 정도 연기됐지만, 앞으로도 대한민국 럭비 역사에 길이 남을 신기록을 함께 만들자"고 말했다.


이어 "글로벌 여러 국가처럼 대한민국 럭비인들이 우리 사회에서 존경 받는 날이 오길 기대한다"며 "이번에 지원한 교육 기자재가 럭비 저변 활성화의 '작은 씨앗'이 되고, 이를 통해 언젠가 대한민국이 '럭비 강국'으로서 럭비 월드컵을 개최할 그날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남동균 대전시럭비협회장은 "확보하기 어려운 럭비 월드컵 공인구 및 마스크 등을 지원해 줘서 감사하다"며 "이번 교육 기자재 지원이 코로나19로 잠시 위축된 럭비계에도 큰 활력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