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8-10 15:44:34
모바일
28.3℃
실 비
미세먼지 좋음

[포토] LG전자·LGD, '포장재 재사용 가능성 평가' 시범사업

  • 입력 2020.07.08 14:48 | 수정 2020.07.08 14:48
  • EBN 조재훈 기자 (cjh1251@ebn.co.kr)

8일 경남 창원시 소재 LG전자 창원R&D센터에서 조명래 환경부 장관(가운데),LG전자 H&A사업본부장 송대현 사장(오른쪽), LG디스플레이 구매그룹장 최영근 전무(왼쪽)가‘포장재 재사용 시범사업8일 경남 창원시 소재 LG전자 창원R&D센터에서 조명래 환경부 장관(가운데),LG전자 H&A사업본부장 송대현 사장(오른쪽), LG디스플레이 구매그룹장 최영근 전무(왼쪽)가‘포장재 재사용 시범사업'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LG전자

LG전자와 LG디스플레이가 환경부와 함께 올해 말까지 폐기물 발생량을 줄이기 위해 '포장재 재사용 가능성 평가' 시범사업에 나선다.


8일 경남 창원시 소재 LG전자 창원R&D센터에서 조명래 환경부 장관, 송재용 한국포장재재활용사업공제조합 이사장, LG전자 H&A사업본부장 송대현 사장, LG디스플레이 구매그룹장 최영근 전무 등이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시범사업의 목적은 재사용 포장재의 현장적용 가능성을 평가·분석하는 것이다. 환경부는 이번 시범사업을 토대로 최적의 포장재 재사용 시스템을 구축하고 포장재 재사용 확대를 위한 정책을 수립할 계획이다.


시범사업 대상 품목은 LG전자의 시스템 에어컨 실외기와 LG디스플레이의 올레드 패널 포장재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