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09-28 17:03:17
모바일
14.1℃
맑음
미세먼지 좋음

SPC삼립, 2분기 93억원 적자…"코로나19 직격탄"

  • 입력 2020.08.06 17:17 | 수정 2020.08.06 17:17
  • EBN 구변경 기자 (bkkoo@ebn.co.kr)

ⓒSPC그룹ⓒSPC그룹

SPC삼립은 연결 기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93억원으로 지난해 동기보다 44% 감소했다고 6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6190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0.1% 증가했다. 순손실은 193억원으로 적자전환했다.


SPC삼립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판매 영향, 설비 증설 및 에그슬럿 등 신규 브랜드 오픈으로 인한 투자비용 발생으로 수익이 일시적으로 감소했다"고 설명했다.


다만 신성장동력 사업인 신선식품은 역대 분기 최대 매출인 328억원을 기록했으며, 온라인 사업 역시 전년 동기 대비 130% 증가하는 등 고성장 추세를 유지했다.


SPC삼립은 향후 코로나19 상황이 개선되고, 신규 브랜드 및 휴게소 운영 안정화에 따라 점차 손익이 회복될 것으로 예상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