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시간: 2020-10-27 16:15:41
모바일
11.2℃
박무
미세먼지 보통

신한은행, 소재·부품 전문기업 지원 대출상품 출시

  • 입력 2019.07.31 16:39 | 수정 2019.07.31 16:39
  • 신주식 기자 (winean@ebn.co.kr)

일본 수출규제로 중요성 부각된 기업에 최대 연 1.0% 우대금리 제공

ⓒ신한은행ⓒ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소재·부품·장비 전문기업을 지원하는 '신한 소재·부품전문기업 성장지원 대출'을 출시했다고 31일 밝혔다.

소재·부품 제조 및 관련 생산설비 제조를 주된 사업으로 영위하는 중견·중소기업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개발된 이 상품은 최근 일본 수출규제로 중요성이 재조명된 소재·부품 산업의 경쟁력 강화와 국산화를 위한 정부정책에 맞춰 출시됐다.

'신한 소재·부품전문기업 성장지원 대출'은 소재·부품전문기업에 대해 연 0.5%의 우대금리를 제공하며 일본 수출규제 등에 따른 피해기업의 경우 연 0.3%, 기술혁신 중소기업인 이노비즈 인증기업의 경우 연 0.2%의 추가 우대금리를 제공해 최대 연 1.0%까지 금리를 우대한다.

대출한도는 50억원이며 고정금리기간을 최대 10년까지 정할 수 있어 금리변동에 대한 부담감도 낮출 수 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소재·부품전문기업 창업 및 신기술 연구개발 등 사업에 필요한 자금을 지원함으로써 소재·부품 산업의 혁신과 육성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정부 관계부처·산하기관과 긴밀한 협업을 통해 관련산업의 성장에 보탬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주) E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체 댓글 0

로그인 후 댓글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EBN 미래를 보는 경제신문